[재독 후 작성] 1부 6장 메리 포핀스와 뱅크런 이야기 [재독 후 작성] 1부 6장 메리 포핀스와 뱅크런 이야기
[재독 후 작성] 1부 6장 메리 포핀스와 뱅크런 이야기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재독 후 작성] 1부 6장 메리 포핀스와 뱅크런 이야기

서평 - Chapter 별 정리/[2부] 재독 후 서평 <심화편>

by 함께하는 Storm, Hong 2019. 5. 6. 13:26

본문

[Storm, Hong의 주관적인 생각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책은 어느 정도 책 제목처럼 서평과 글쓰기에 대한 내용이 나오는 책입니다.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를 통해서 돈에대한 역사를 통해서 많은 사람들이 서평에 대해서 쉽게 알 수 있게 내용이 나와 있습니다.

< 우선 각장 별로 살펴보면서 이 책에 대해서 파헤쳐 보도록 하겠습니다. > 

 

1부 전쟁에 이기기 위해서는 더 많은 돈이 필요하다!
6장 메리 포핀스와 뱅크런 이야기  

" 메리 포핀스를 유모로 고용한 뱅크스는 이름처럼 실제 은행가로, 도스 톰스 모슬리 그럽스 성실 투자은행의 중역이다. 하루는 아이들을 자신의 직장인 은행에 데려갔는데, 회장 도스가 뱅크스 아들 마이클에게 용돈 2펜스를 예금하라고 강권한다. 하지만 그 돈으로 은행 밖에 있는 비둘기에게 줄 모이를 사고 싶엇던 어린 마이클은 도스에게 "돌려주세요! 내 돈 돌려주세요!" 라고 외쳤고, 은행에 있던 일부 고객들이 마이클의 외침을 듣고는 예금을 인출하기 시작한다. 곧바로 다수의 예금자들이 똑같은 일을 벌이자, 은행은 예금 지불을 중단한다. 뱅크스는 당연히 해고되고 "인생의 전성기에 터무니없는 일이 터졌다." 라며 한탄한다. "

<홍춘옥 -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 1부 6장 中>  "

 앞에서 네덜란드의 암스테르담 은행 이야기를 하면서 '대출 기능이 없는 은행'이라는 표현을 썻는데, 이는 당시 은행이 가지고 있는 제도적 한계 때문이다. 어릴 때 재미있게 읽었던 책, 메리포핀스 에 다음과 같은 대목이 나온다.

<중략>

 이 대목에서 한 가지 궁금증을 느끼는 독자들이 있을 것이다. 한대 유럽 대륙을 제패했고 영국보다 네덜란드와 더 인접했던 프랑스는 왜 중앙은행 시스템을 제때 만들지 못하고 '패배자'의 자리에 앉고 말았을까? 다음 장에서는 이 의문을 풀어보자.

<전자책 태블릿 가로보기 전체 17% ~ 18%>

 

[Storm, Hong의 생각입니다.]

뱅크런이라는 단어부터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뱅크런의 이야기가 정말 있었을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재대로 하지 못햇던 것들? 내가 찾고자 했을 때의 이야기 등을 들으면서 그내용을 생각하니 당시의 '예금보험제도'가 없엇기에, 사람들이 일거에 예금을 찾으면 은행은 '지금 불능' 상황에 빠질 수 있었다는 것을 들으니 이렇게 그당시에 '뱅크런(Bank Run)'이라고 부른다하는 그것을 알게 되니 참으로 씁슬하게 된 사연이 있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우리도 2010 ~ 2012년 저축은행 구조조정 당시, 자신의 예금을 인출하기 위해 끝없이 줄지어 선 행렬을 목격한 바 있습니다. 

  그랬었다 나도 파산하는 은행들 합병하는 은행들을 봤을때 나는 그당시에 무엇을 했었지? 예금은 했었나? 보험 상품은 들었었나? 나는 무엇을 위해 자산을 준비하고 있는가? 에대한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여기 뱅크런 페이지에 나오는 은행들의 이야기를 들으며 나는 은행에 대한 생각 좋은 생각 자신의 보호 가치등 위험 리스크를 가져서 투자를 해야하나? 나의 자산운용에 맞는 것을 해야하는가? 등을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항상 장별로 하나하나씩 그래프를 넣어주면서 으대의 지표를 보여주는 것을 보면서 많은 것을 느꼇습니다. 

다른 책보다 초보자들도 쉽게 책을 보고 그래프도 참고해가며 작가가 참고 했던 책을 봐야지? 하는 느낌을 받을 정도로 쉽게 작성해 놓았단 것을 매번 장을 넘기면서 느낍니다. 

 다음장 7장 스코틀랜드의 사기군 존 로와 프랑스의 몰락 등을 읽고 평을 작성해보려고 합니다. 

------------------------------------
[도전은 계속돼야 하니까요 66 챌린지(66 challenge)를 다시 또 기본기를 찾기 위해 도전합니다.]

-목표 : 매주 5일 5시에 기상 / 주 5회 이상 글쓰기 - 오늘은 DAY 78 (1기+2기) 일 차입니다.
<내일도 실천하러 GO GO Right NOW!! 78일 차 글쓰기 완료!!
(기상은 매일 주말 제외 5시에 하고 있습니다.)>
"<데일리 리포트 126일 차다.>~~!! 126일?? 오우야 벌서 125일이구나... 그리고 19년도 125일이 지났네?
126일은 더 알차게 보내야지 OMG~!!
오늘도 달려보자 아자아자~~! 126일의 데일리 리포트에는 완벽한 하루를 맞이 한 이야기를 적을 수 있을까? 
그리고 실천할 수 있을까요?
-----------------------------------

 <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  / 작가 : 홍춘옥 / 출판사: 로크미디어 /  출간일 : 2019. 04. 24일>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