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독 후 작성] 2부 4장 - 명나라 때까지는 서양보다 잘살았다! [재독 후 작성] 2부 4장 - 명나라 때까지는 서양보다 잘살았다!
[재독 후 작성] 2부 4장 - 명나라 때까지는 서양보다 잘살았다!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재독 후 작성] 2부 4장 - 명나라 때까지는 서양보다 잘살았다!

서평 - Chapter 별 정리/[2부] 재독 후 서평 <심화편>

by 함께하는 Storm, Hong 2019. 5. 6. 17:58

본문

[Storm, Hong의 주관적인 생각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이 책은 어느 정도 책 제목처럼 서평과 글쓰기에 대한 내용이 나오는 책입니다.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를 통해서 돈에대한 역사를 통해서 많은 사람들이 서평에 대해서 쉽게 알 수 있게 내용이 나와 있습니다.

< 우선 각장 별로 살펴보면서 이 책에 대해서 파헤쳐 보도록 하겠습니다. > 

 

2부 대항해시대로 열린 '글로벌 경제'
4장 - 명나라 때까지는 서양보다 잘살았다! 

" 재정 개혁에 성공했던 만력제 초기에 북방을 끊임없이 침략하던 몽고제국의 엄달, 칸과 평화협정을 체결하는 데 성공했는데, 몽고제국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제품을 공급해주는 한편, 몽고제국의 칸이 명나라에게 조(調貢)하는 데 합의 하는 내용이었다. 즉, 몽고제국이 명나라의 신하 국가임을 인정하는 대신 경제력 실리를 챙겼던 셈이다. "

<홍춘옥 -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 2부 4장 中>  "

  일조편법 시행과 연이은 '귀금속 공급 확대' 덕분에 명나라의 재정은 대단히 윤택했다. 많은 논쟁이 있기는 하지만, 적어도 명나라 때가지는 중국이 서유럽보다 더 부강했거나 혹은 비슷한 생활수준을 기록했던 것으로 보인다. 
 특히 재정 개혁에 성공했던 만력제 초기에 북방을 끊임없이 침략했던 몽고제국의 엄달, 칸과 평화협정을 체결하는 데 성공했는데, 몽고제국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제품을 공급해주는 한편, 몽고제국의 칸이 명나라에게 조공(調貢)하는 데 합의하는 내용이었다. 즉, 몽고제국이 명나라의 신하 국가임을 인정하는 대신 경제적 실리를 챙겼던 셈이다.

<중략> 

 이 대목에서 한 가지 의문이 제기된다. 동양, 특히 중국이 19세기까지 지속적으로 발전했고 사회 발전 수준도 서양보다 높았는데, 왜 만주족에게 무너졌는가? 

<전자책 태블릿 가로보기 전체 28%중간  ~ 30 중간까지>

[Storm, Hong의 생각입니다.]

 15세기 이후 동양과 서양의 사회발전지수 추이를 보는 그래프를 보면서 그 그래프에 대한 설명을 달아두셧다. 

그것을 보면서 동서양이 비슷하게 있던 시기보다 처음부터는 동양이 어느 정도 잘살고 있었다는 것을 보여누는 그래프였다.

역사학계의 거두, 이언 모리스 교수는 국내총생산(GDP)을 정확하게 측정할 수 없는 과거의 사회 발전 수준을 측정하기 위해, 세계은행에서 작성·발표하는 인간개발지수(HDI)를 활용해 사회 발전지수(SDI)를 개발 했다. 도시의 규모와 서류 작업량, 에너지 사용량과 같은 간접적인 지표를 통해 동서양이 어던 수준의 발전을 기록했는지 측정했다는 점에서 획기적인 시도라 할 수 있는 그것의 내용의 그래프를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이야기 하려고 합니다. 

 로마제국 멸망 이후 도양ㅇ이 우세한 모습을 보이다. 1800년을 전후해 상황이 역전되는 게 흥비롭다고 이야기를 합니다. 

그만큼 우리가 앞서는 시대에서 좀더 노력했더라면 어떻게 서양보다 잘나가거나 호령했을지 모른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만큼 준비해왔다는 것에서 점수를 줘야한다는 것입니다. 

 내가 역사를 보지 못했던 것 지금 서양이 발전된 경제력을 바탕으로 성장했는지를 알게 되는 뒷부분에서 재미있을 것 같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이처럼 이책에서 이야기하는 것들 나는 어떤 것을 보지 못했는지. 역사속에서 많은 삶에 의미 그 시대에 지칭되던 것들 내가 살아온 곳에서도 역사의 흐름이 있었고 내가 모르고 가만히 있었다면 그것을 찾으려고 잡으려고 할 수 없었을 것이다.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 이책에서 나는 역사의 흐름을 다시 한번 읽었다. 그속에 거대한 왕국등을 움직이는데에는 경제력이 숨어있다는 것을 세삼 깨닫게 된다.

------------------------------------

[도전은 계속돼야 하니까요 66 챌린지(66 challenge)를 다시 또 기본기를 찾기 위해 도전합니다.]

-목표 : 매주 5일 5시에 기상 / 주 5회 이상 글쓰기 - 오늘은 DAY 78 (1기+2기) 일 차입니다.
<내일도 실천하러 GO GO Right NOW!! 78일 차 글쓰기 완료!!
(기상은 매일 주말 제외 5시에 하고 있습니다.)>
"<데일리 리포트 126일 차다.>~~!! 126일?? 오우야 벌서 125일이구나... 그리고 19년도 125일이 지났네?
126일은 더 알차게 보내야지 OMG~!!
오늘도 달려보자 아자아자~~! 126일의 데일리 리포트에는 완벽한 하루를 맞이 한 이야기를 적을 수 있을까? 
그리고 실천할 수 있을까요?
-----------------------------------

 < 50대 사건으로 보는 돈의 역사  / 작가 : 홍춘옥 / 출판사: 로크미디어 /  출간일 : 2019. 04. 24일>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