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인지]내가 간과한 것, 절제 부족, 모르는 것은 많이 알려고 하지 않았다. <참고동영상 - 체인지그라운드 유트브> - It 정보 공유
[체인지]내가 간과한 것, 절제 부족, 모르는 것은 많이 알려고 하지 않았다. <참고동영상 - 체인지그라운드 유트브>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체인지]내가 간과한 것, 절제 부족, 모르는 것은 많이 알려고 하지 않았다. <참고동영상 - 체인지그라운드 유트브>

본문

반응형

[체인지]내가 간과한 것, 절제 부족, 모르는 것, 많이 알려고 하지 않았다.  

<참고동영상 체인지 그라운드 유트브>
 성공을 좌우하는 단하나의 요인
 게시일: 2019. 4. 18.  
 https://youtu.be/lUYsGLrcVZM


<Storm, Hong의 생각입니다.>

 자기계발을 너무 몰입한 나머지 나는 자기절제가 많이 부족하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순간순간 감정에 휩사이게 되는 이번 한주를 보면서 너무 의욕 과다의 삶을 살려고 했는지 반성하게 되었습니다.

1. 내가 세운 이번주 목표가 과도 했다^^
2. 자신을 너무 간과하고 목표가 흐려지는줄 몰랐다.
3. 책읽기는 전부 시도를 했는데 제대로 그것을 활용 하지 넛해 했다 - 읽기는 다읽었습니다.
4. 무엇을 해야하는지 고민을 너무 했다.
5. 다니엘 핑크 -언제 할 것인가의 책을 읽으면서 느낀 것을 잊어 버렸다.
- 내가 잊어버린 씽크로하라라는 chapter 6장을 깡그리 무시하다 주중에 일과가 끝나는 금요일에 느꼈다 내가 너무 의욕과 갈수 없는 것이 있다는 것과 의욕 과다에 대한 것을 느꼈습니다. 

오늘은 이글을 꼭 잘 발행 하리라 알지도 못하고 나대는 것의 한계가 온 것인지도 모르는 하루 !! 

좀더 반성하고 아는 것을 갈고 닦아야 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 점점 몸이 지치는 것의 원인은 잠이라는 2019. 04. 18 22:00웅이사의 하루공부에서 배웠습니다.

적절한 의욕과다 및 잠에 대해서 느끼고 판단력을 올려야 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내가 적은 데일리리포트를 보면서 주말외에는 잠을 잘 자지 못하는 나를 발견 하였습니다. 나에게 최적이라는 시간 때를 보면서 그리고 일과 자기개발(계발)의 두마리 토끼를 잡으려고 노력하는 것을 보면서 모래성을 쌓고 있는 것은 아닌지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점점 놓치는 것이 보여서 나를 더 반성하게 되었습니다.

 설정한 내용등을 볼때마다 의욕의 과다를 보였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설정의 대부분을 재대로 지키려고 노력했지만 어느정도 하기만할 뿐 그 글들의 깊이나 이런 내용을 보면 많이 부족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작은 성공을 위해 하나하나 세분화를 하고 그것에 맞추어서 재대로 해야 겠다는 것을 깨닫는 순간 이었습니다. 

오늘부터 매번 올라오던 동영상에 대해서 평가를 하던 그 때처럼 집중해서 하나하나 독파해가는 나를 만들어 가야 겠다는 새로운 목표를 새웠습니다. 

* 새로운 목표 : 세분화 하고 작은 성취 하나하나 그저 했다의 ○가 아닌 를 꽉 채울수 있도록 하겠다는 목표를 세웠습니다. 

<영상이 편집해서 매번 올라오는 동영상이 올라오면 준비해서 정리하여 글을 쓰도록 하겠습니다.>

 ----------------------------------------
[
도전은 계속돼야 하니까요 66 챌린지(66 challenge) 다시 기본기를 찾기 위해 도전합니다.]

-목표 : 매주 5 5시에 기상 / 5 이상 글쓰기 - 오늘은 DAY 61 차입니다.
<
내일도 실천하러 GO GO Right NOW!! 55일차 글쓰기 완료!! 
(
기상은 매일 주말 제외 5시에 하고 있습니다.)>

"드디어 109일이다. 하얀마음 백구~~! 처럼 나의 마음을 하얗게 만들고 정리해봐야겠다. 

 <데일리 리포트 102일차> ~~ 오늘도 완료해야지 그리고 19년도 108일이 지났네? 109일 알차게 보내야지 OMG~!! 오늘도 달려보자 아자아자~~! 109일의 데일리리포트에는 완벽한 하루를 맞이할 있을까요
-----------------------------------------

오늘도 영상을 안드리면 섭섭하시죠?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