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적인 자신의 생각] 누가 뭐라해도 습관또는 고정관념은 바꿀수 없다 문제의 본질을 파악해라!!! [전적인 자신의 생각] 누가 뭐라해도 습관또는 고정관념은 바꿀수 없다 문제의 본질을 파악해라!!!
[전적인 자신의 생각] 누가 뭐라해도 습관또는 고정관념은 바꿀수 없다 문제의 본질을 파악해라!!!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전적인 자신의 생각] 누가 뭐라해도 습관또는 고정관념은 바꿀수 없다 문제의 본질을 파악해라!!!

일상에서 느낀 이야기

by 함께하는 Storm, Hong 2018. 10. 12. 07:02

본문

누가 뭐라해도 습관또는 고정관념은 바꿀수 없다 문제의 본질을 파악해라.

내가 하는일이 줄지 않는다 왜?? 누가 들어오고 하는 것 문제를 가벼이 여기는 습관?

좀더 열심히 잘하는 사람 대한 생각?

무엇이 바뀌느냐는 내 하기 나름이다.

1. 모든 근본 적원인은 나자신에 있을 수 있다.
1) 나 나자신은 무의식이라불리는 것 (즉 습관)때문에 변화하는데 시간이 걸린다.
2) 누구보다 빠르게 한템포를 높여야 하는데 실질적으로는 하지 않으면서 가설만 새운다.
부딫 칠용기를 가져야 한다.
3) 자신을 맹신하거나 기억력을 망각해서 다안다고 생각하는데

쉬이 그것을 파악하는데 어려움이 있다.

4) 해보라고 해보라고 이게 아니라고 옆사람이 아니라고 해도 그대로 한다.
-> 피드백을 재대로 받아본적이 없어서 그렇다.


2. 변화하려면 움직이고 실행하라.
1) 자신이 변화하려고 한다면 무조건 남들이 이래서 이렇다 이건 잘못 되었다 이야기한다면

내가 느낄대까지 왜 잘못인데 하고 조언한 대로 해보자 그러면 문제가 해결될 확율이 높다.

자신은 해보고 결과를 받아야 하며 느겨야만 조금이나마라도 변한다.

3. 인간이던 동물이던 오랜세월부터 변화에 깨어 바뀌려 한자만 살아남았다.

* 일예가 퇴화와 진화 다.
1) 바이러스의 진화 , 2) 인터넷등 습관의 변화 3) 눈에 보이는 패턴 광고의 변화 3) 예전 직업이 있다 없어진 예


한가지에 몰두해서는 살아남을 수 없고 상대방의 이야기에 맞추어 변화하고 진화하고

내 습관을 고치는 것만이 살길이다.

* 무조건 마추라는 이야기가 아니다.

당신이 하고 있는 일은 자신이 모르는 경우가 많다.

그리고 남이 하는 것이 잘못된 것인지는 잘보인다.

자신의 습관적인 것에서 경험에서 쌓인 것은 좋는 보상일 때 많이 쌓여 있을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이건 아니다라는 신호는 남이 하는 일에서 또는 같은 업무에서 조언해 줄수있는 여지가 많기 때문에

그것을 무시하거나 배척해서는 안된다.

상대방의 의도 그건아니지 그렇게 왜 이야기하는데? 하지말고
이야기를 반복적으로 한다면 자신은 이미 모르는 것이기 때문에

따라해보고 실패 다했다는 결과를 빨리얻어야한다.

그래야 습관을 고치고 바뀔수 있을 것이다.


나자신을 바꾸기를 원한다면?
1) 상대방이 매번 반복해서 하는 이야기가 있다면 생각해보고 일단 해본다
2) 왜 이럴가 고민하면서 시간을 보내기이전네 피드백을 고친다.
3) 습관이든 것은 바뀌기 힘들다. 부단한노력과 실천이다. 2번에서 말한 것을 해야한다.

연구에서도 장시간 걸 치는 것이기 때문에 무의식적 이야기 반시적으로 튀어 나오기 때문에 또

남들이 아무리 도와준데도 내가 변하지 않으면 보편적이라는 잘못된 내용 남들이 먼저 해보고 나쁘다 이야기 했을 수 있으니

정보를 주는 내용이 1분에서 1시간이라면? 습관을 고치려고 그대로 따라한다면 나에게 1분에서 1시간이 벌수 있지 않을까?

관점을 바꾸고 해보자.

지금도 습관등 자신을 변화하려고 하는가?
생각해서 바뀌고자 했던 것이 있는가? 가설을 새우는 시간도 필요하지만 때로는 주어진 문제가 다른 사람이 바로 해결해서 주는 것은아닐까? 를 생각하며 해보자.

그것이 예를들어 1분짜라리면 내가생각했을때 1시간이고 한다면 긴것을 생각해서 해결해 낭비한시간이 있을수 있기 때문에

그것이 59 분의 가치를 가져다 줄수 있지 않을가?

61분이 걸릴수는 있다 하지만 결과를 얻는 시간만보면 그방법 실패라는 것는 분명히 1분 만에 나오고 다시 조언안 사람도 아니네 하며 고민해줄 가능성도 크다 그러면 60분도 안걸리고 40분 만에 해결할수도 있다.

웃으게 소리오

뛰는놈 위에 -> 나는놈 ,나는놈위에 -> 타고다니는 놈

타는놈보다 위에 -> 타는놈을 이용하는 놈 이라는 말이 있듯이

타이밍을 바꿀수 있는 지름길일수 있으니 까 말이다.

그 여러분들이 그 최상층의 꼭대기라는 마지도선보다도 앞서갈 지름길이지 않을 까? 생각해봅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페이징